상단여백
HOME 은행 신상품
KEB하나은행, 스포츠 연계적금 ‘LPGA 팬사랑 적금’출시

(금융경제신문 문혜원 기자)KEB하나은행은 오는 10월 12일 개최 예정인 ‘2017 LPGA KEB하나은행 챔피언십대회’를 기념해 10월 9일까지 ‘LPGA 팬사랑 적금’을 한시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LPGA 팬사랑 적금’은 만14세 이상의 개인 및 개인사업자는 누구나 가입할 수 있으며, 1인 1계좌로 월 100만원 한도 내 정액적립식과 자유적립식 중 선택이 가능하다.

계약기간은 1년제로 정액적립식 기준 기본금리 1.1%에 우대금리 1.5%를 더해 최고 연2.6%의 금리를 적용 받을 수 있다. 이번 적금상품의 가장 큰 특징은 손님들이 LPGA대회를 재미있게 즐길수록 우대금리 혜택이 늘어나는 것이다.

또 ▶ LPGA 응원선수앞 응원 메시지 작성시 0.5% ▶ LPGA 챔피언십 우승자 맞추기 퀴즈응모시 0.5% ▶ 하나멤버스앱을 통한 금리우대쿠폰 발급 등록시0.3% ▶ 적금의 이자를 하나머니로 받는 것에 동의하면 0.2% 등 최대 연1.5%까지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

이밖에도 정액적립식 10만원 이상 가입손님 중 선착순 1000명에게 2017 LPGA 하나은행 챔피언십 입장권(1인 1매)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하나은행 리테일상품부 관계자는 “대한민국내 유일한 LPGA 대회이자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골프대회 개최를 기념해 손님들께 다양한 재미와 금융 혜택을 제공하고자 특판 상품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스포츠 연계 금융 상품 제공을 통해 손님들께 더욱 친밀하게 다가서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혜원 기자  ft10@fetimes.co.kr

<저작권자 © e금융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