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로봇 자산관리 주식형 출시
신한금융투자, 로봇 자산관리 주식형 출시
  • 장인성 기자
  • 승인 2018.02.12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식투자도 로봇이 도와!

[금융경제신문=장인성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로봇자산관리 서비스 ‘엠폴리오(M-Folio)’에 최적의 주식 포트폴리오를 추천하는 ‘엠폴리오 국내주식형’ 서비스를 새롭게 오픈한다고 12일 밝혔다.

‘엠폴리오 국내주식형’은 금융위 1차 테스트베드를 통과한 우수 핀테크 업체 SBCN이 개발한 로보엔진의 알고리즘으로 운영된다. 머신러닝, 빅데이터를 통합한 로직으로 기업의 재무/주가 데이터 10년치와, 해외지수, 금리 등 각종 경제지표를 분석한다. 뿐만 아니라, 뉴스, 블로그 등 SNS의 비정형 데이터까지 종합해 상관관계를 분석하고 예측해 이슈를 선별해 주식 포트폴리오를 추천한다.

‘엠폴리오 국내주식형’ 서비스는 국내주식과 저변동성 ETF 상품으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한다. 자산배분 방식에 따라 이슈종목을 신속히 매매하는 공격형, 시장 트렌드 주도의 핵심 종목에 중장기로 접근하는 중립형, 중대형 가치주에 장기투자하는 안정형 등 세가지 유형으로 서비스가 제공된다.

‘엠폴리오 국내주식형’ 서비스는 신한아이알파 어플리케이션에 접속해 가입 가능하며, 최소 가입금액 300만원이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고객지원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엠폴리오는 2016년 말 선보인 증권업계 대표 로봇자산관리 서비스다. 연령, 자산규모, 목적에 따른 맞춤형 포트폴리오 시뮬레이션부터 상품가입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하며, 전용계좌로 수익률 집중관리가 가능하다. 실제로, DNA 알고리즘을 바탕으로 운영되는(R-Plan) 안정추구형 상품의 경우 설정일(2016년 11월 1일) 이후 15.06%(연 12.06%_2018년 1월 31일) 수익률을 시현하고 있다.

장인성 기자  ft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