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광화문글판, 김광규 시인 ‘오래된 물음’으로 새단장
교보생명 광화문글판, 김광규 시인 ‘오래된 물음’으로 새단장
  • 손규미 기자
  • 승인 2018.03.05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경제신문=손규미 기자] 교보생명은 봄을 맞아 '광화문글판'을 김광규 시인의 '오래된 물음'으로 교체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시 구절은 "아이들의 팽팽한 마음/ 튀어오르는 몸/ 그 샘솟는 힘은/ 어디서 오는 것이냐"이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생동감 넘치는 아이들의 모습에서 놀라운 생명력을 느끼듯 새봄을 맞아 더욱 희망찬 삶을 살아가자는 메시지를 담았다"고 말했다.

글판 디자인은 고무줄놀이하는 아이들의 생동감 넘치는 모습을 통해 미래에 대한 희망과 기대를 표현했다.

광화문글판 봄편은 5월 말까지 종로 교보생명빌딩과 강남 교보타워 등에 걸린다.

손규미 기자  skm@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