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훈 농협은행장, 장애 인식개선 교육서 ‘사회적 책임’ 강조
이대훈 농협은행장, 장애 인식개선 교육서 ‘사회적 책임’ 강조
  • 손규미 기자
  • 승인 2018.04.11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식 개선 교육에 직접 나선 이대훈 농협은행장(오른쪽)이 직접 휠체어를 타고 자동화기기 이용 시연을 하고 있다.
장애인식 개선 교육에 직접 나선 이대훈 농협은행장(오른쪽)이 직접 휠체어를 타고 자동화기기 이용 시연을 하고 있다.

[금융경제신문=손규미 기자]NH농협은행은 이대훈 은행장과 임직원 70여명이 10일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점에서 금융취약계층의 금융이용 애로사항을 경험해 보는 ‘장애 인식개선 교육’을 실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장애 인식개선 교육은 장애인의 날(4월 20일)을 맞아 고객의 입장이 돼 직접 장애를 체험하고 금융이용 애로사항을 경험해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보건복지부 산하 국립재활원과 함께 진행했다.

교육에 참석한 이대훈 은행장은 “금융취약계층 고객님들이 거래를 하거나 서비스를 이용할 때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농협은행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10일로 취임 100일을 맞은 이대훈 은행장은 취임 이후 전국의 영업점을 발로 뛰어다니며 줄곧 현장경영과 직원과의 소통에 힘쓰고 있다.

또한 농협은행은 4월부터 6월까지를 ‘NH사랑나눔 행복채움 릴레이’ 기간으로 선포하고, 월별 테마를 선정하여 집중적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손규미 기자  skm@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