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100세까지 보장하는 ‘우리아이생애첫보험’ 출시
교보생명, 100세까지 보장하는 ‘우리아이생애첫보험’ 출시
  • 손규미 기자
  • 승인 2018.04.16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경제신문=손규미 기자] 교보생명은 스마트폰·미세먼지 관련 질환 등을 특약 형태로 보장하는 어린이보험 '교보우리아이생애첫보험'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기본 설계는 유아기부터 청년기까지 성장 단계별 질병·사고를 보장하고, 30세에 성인 보장으로 전환해 최장 100세까지 뇌출혈과 급성심근경색증 등 9대 질병을 보장하는 것이다.

스마트폰 사용으로 생기는 각종 안구질환, 미세먼지로 인한 환경질환, 주의력결핍 과다행동장애(ADHD), 성조숙증 등 신규 보장을 특약으로 넣을 수 있다.

보존치료·신경치료를 보장하고 충치, 잇몸질환, 재해로 인한 보철치료, 영구치 발치 등 치과 치료를 60세까지 보장하는 특약도 있다.

가입연령은 0∼15세, 보험료는 월 2만∼10만원이다. 종피보험자(부모 중 한 명)가 사망하거나 50% 이상 장해 또는 3대 질병(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이 생기면 보험료 납입이 면제되고 교육·양육자금이 지원된다.

손규미 기자  skm@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