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투증권, 빅데이터분석 전문 자회사 '㈜데이터애널리틱스랩' 출범
한투증권, 빅데이터분석 전문 자회사 '㈜데이터애널리틱스랩' 출범
  • 이도희 기자
  • 승인 2018.07.11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투자업계 최초의 빅데이터분석 회사
빅데이터, 인공지능(AI), 핀테크 등 금융투자업계의 디지털혁신 리딩

[금융경제신문=이도희 기자] 한화투자증권은 지난 2일 금융투자업계에서는 최초로 빅데이터 분석 전문회사인 '㈜데이터애널리틱스랩' 출범식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데이터애널리틱스랩은 모회사인 한화투자증권에서 100억원을 출자하여 설립한 빅데이터 분석 전문 회사다. 주요 연구분야는 빅데이터분석 컨설팅, 빅데이터 분석·활용을 통한 비대면 채널 고도화, 차별화된 개인화 컨텐츠와 투자정보 제공 등으로 다양한 연구와 사업을 진행하여 한화투자증권을 비롯한 여러 금융사를 지원할 계획이다.

초대 연구소장으로는 스마트금융의 리더이자 빅데이터 분야 경험이 많은 전문가 중에 한 명인 장석호 소장을 영입했다. 또한 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AI) 전문인력을 추가로 확보하고, 전략적 제휴, 스타트업 협력 및 산학연계를 통해 시너지를 창출할 예정이다.

한화투자증권 권희백 대표이사는 "데이터애널리틱스랩을 통해 디지털금융 경쟁력을 강화해나갈 것이며, 향후 한화투자증권 고객에게 차별화된 디지털 경험과 고객가치를 제공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도희 기자  dohee@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