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종학 장관 “테크노파크, 지역중소기업 육성” 당부
홍종학 장관 “테크노파크, 지역중소기업 육성” 당부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8.08.08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지자치체 등 관계기관 간의 연계·협력 강조
8일 충북 테크노파크에서  열린 '전국 18개 테크노파크 원장 간담회'에 참석한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8일 충북 테크노파크에서 열린 '전국 18개 테크노파크 원장 간담회'에 참석한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금융경제신문=권이향 기자]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8일 산업기술복합단지인 충북 테크노파크에서 전국 18개 테크노파크 원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홍 장관은 테크노파크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발전 방향을 모색했다. 아울러 정부의 중소기업 정책 방향을 소개하고, 이재훈 테크노파크진흥회장이 테크노파크 현황 및 그동안의 기업지원 활동, 역할을 발표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지역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혁신성장의 주체인 지역 중소기업 성장에 테크노파크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

홍 장관은 “테크노파크가 지역 성장기업 육성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고 강조하며 “지역기업 혁신성장의 진정한 동반자(TP)”라며 “좋은 인력·장비를 보유해 기업육성에 최적의 조건을 갖춘 만큼 창조경제혁신센터 등 지역중소기업 육성기관과 연계·협력을 강화해 성장단계 중소기업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발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그는 “테크노파크가 스마트공장사업의 지역 확산기관으로 지정됨에 따라 지역 중소기업의 스마트공장 확산에 최선을 다해줄 것”과 “4차 산업혁명 대응에 취약한 지역중소기업에 정보를 제공하고 지역 특성에 맞는 융·복합 기술을 기획·개발하는 등 테크노파크가 4차 산업혁명의 지역 전초기지 역할을 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홍 장관은 “지역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해서는 중앙정부-지방자치단체 등 관계기관 간의 연계·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테크노파크가 충실히 중기부와 지자체 간의 연계역할을 하고 지역중소기업 성장이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조직 운영을 성과 창출 중심으로 혁신해 줄 것”을 주문했다.

권이향 기자  kehcl@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