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대전에서 '희망의 집 40호'완공식 개최​​​
KB손해보험, 대전에서 '희망의 집 40호'완공식 개최​​​
  • 장인성 기자
  • 승인 2018.10.30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로 13년간 지속한 KB손해보험 대표 사회공헌활동
2달여 동안 리모델링 공사 … 의식주 넘어 꿈과 희망 키워야

[FE금융경제신문=장인성 기자] KB손해보험은 29일 오후 대전시 동구 가양동에서 이태규(가명, 12세)군을 위해 새롭게 지어진 ‘희망의 집 40호’ 완공식을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005년 전북 진안에 지은 1호를 시작으로 꾸준히 이어오고 있는 ‘희망의 집짓기’ 사업은 주거환경이 열악한 아동의 가정에 새 보금자리를 지어주는 사회공헌 활동으로, KB손해보험이 후원하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서 주관해 진행하고 있다.특히 이번 40호는 지난 13년간 전국에 지어진 사례 중 대전 지역에는 처음으로 완공된 희망의 집이기에 그 의미가 더욱 특별했다.​​

40번째 주인공이 된 이 군은 할머니와 부모님, 그리고 형과 함께 노후 된 집에서 거주해오며 열악한 주거 환경으로 인해 생활의 어려움을 겪어왔다.

특히 오래된 철문은 뒤틀림에 닫히지 않고, 외부 화장실 역시 허물어져 노출되는 등 겨울 추위에 전혀 대비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이러한 열악한 환경 속에서 부모와 이군 모두 장애로 인해 경제적 활동이 어려워 보수할 엄두 조차 내지 못했고, 이에 KB손해보험은 가족들이 쾌적하게 생활하고 이군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2달 여 기간의 리모델링 공사를 거쳐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하게 된 것이다.​​

이 날 오후 진행된 완공식 행사에는 KB손해보험 대표이사 양종희 사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을 비롯하여 KB손해보험 임직원과 관련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 되었다.

양 사장은 이 군과 가족들이 이곳에서 맞을 희망 가득한 미래를 기원하며 지원금을 전달했고, 노동조합에서는 새로운 보금자리를 채워줄 가구를 선물하며 입주를 축하했다.​​

양종희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집이라는 존재는 단순히 의식주 해결을 넘어 꿈과 희망을 키워나가는 특별한 공간”이라며, “태규군이 새롭게 변화된 이곳에서 전보다 원대하고 희망찬 꿈을 키워나가길 기원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KB손해보험은 미래의 희망인 ‘어린이’를 위해 희망의 집짓기뿐만 아니라 KB스타드림봉사단 운영, 척추측만증 아동 수술비 후원, 교통사고 유자녀 지원, 다문화 아동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나가고 있다.​​

장인성 기자  ft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