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대한적십자사에 성금 6억원 전달
은행권, 대한적십자사에 성금 6억원 전달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8.11.08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06년부터 총 누적 기부금 104억원 지원

[FE금융경제신문=권이향 기자] 은행연합회는 어제(7일) 22개 사원기관을 대표해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 성금 3억 5000만원과 기부물품 2억 5000만원 등 총 6억원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

‘은행사랑나눔네트워크’는 은행의 본·지점과 대한적십자사 봉사회를 연결해 전국의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나눔을 실천하는 봉사 네트워크다. 은행권은 지난 2006년부터 작년까지 총 98억원을 지원해 눈길을 끌었다.

올해도 지원성금 6억원을 포함하면 총 누적 기부금 104억원으로 네트워크 사업 실시 13년만에 100억원을 초과하는 성과를 거뒀다.

대한적십자사는 그동안 은행권의 지속적인 사회공헌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감사패를 수여했다.

이날 은행연합회와 대한적십자사 임직원들은 성금 전달과 더불어 종로구의 창신동 쪽방상담센터를 방문해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물품 전달 등 봉사활동을 실시했으며 전국의 은행원들은 대한적십자사 봉사원들과 함께 저소득 아동·청소년·노인, 다문화가정, 북한 이주민 등 약 2만여 가구를 대상으로 기초생활물품을 전달하는 봉사활동도 추진할 계획이다.

권이향 기자  kehcl@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