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100억원 전달
신한금융그룹,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100억원 전달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8.11.21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 사각지대 위기 가정 재기 지원·독거 어르신 지원 사업 등에 사용될 예정

[FE금융경제신문=권이향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21일 오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방문해 이웃사랑 성금 100억원을 전달해 금융권의 귀감이 되고 있다.

이번 성금 전달은 신한금융이 작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희망사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신한금융은 지주 회사를 중심으로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등 전 계열사가 함께 소외된 이웃 및 저소득층의 소득활동 지원과 중소기업 성장을 지원했다.

이날 전달한 성금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정의 재기 지원과 독거 어르신 지원 사업 등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서 조용병 회장은 “고객과 사회, 신한의 가치를 함께 높이고 주변 이웃을 위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신한금융그룹의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사회 프로젝트’ 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금융은 기업 시민으로서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그룹의 경영이념을 실천하기 위해 지난 2002년부터 올해까지 모두 757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해와 화제를 모았다.

권이향 기자  kehcl@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