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KB 다모아 신탁’ 환프리미엄 상품 인기몰이
KB국민은행, ‘KB 다모아 신탁’ 환프리미엄 상품 인기몰이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8.11.27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시 5개여만에 판매실적 1억달러 돌파…법인고객 관심도 높아

[FE금융경제신문=권이향 기자] KB국민은행이 한·미 금리차를 활용해 선포인 ‘KB 다모아 신탁’ 환프리미엄 상품이 출시 5개월여만에 판매실적 1억달러를 돌파해 화제다.

‘KB 다모아 신탁’ 환프리미엄 상품은 미국 달러화를 보유한 고객이 상품 가입을 통해 원화 정기예금 이자와 확정된 원-달러 스왑거래를 통한 환 헤지 이익을 동시에 얻는 구조다.

이처럼 지난 2008년 금융위기 이후 10년만에 찾아온 한-미 금리역전 상황에서 국민은행은 역발상을 통해 수익을 낼 수 있는 아이디어 상품을 마련해 원-달러 환율 상승에 대응하고자 하는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키며 큰 호응을 얻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자녀 유학자금 송금, 법인 고객의 수출대금 결제 등 고객의 자금운용 스케쥴을 파악하고, 고객 맞춤형 상품 공급에 적극적으로 나서면서 개인고객은 물론 법인고객의 관심도 매우 높다”고 설명했다.

한편, KB국민은행은 고객 니즈 변화에 맞춰 신탁상품의 글로벌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해왔다.달러 보유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외화 신탁상품 시리즈인‘달러 투자 ELS’, ‘환프리미엄 신탁’, ‘해외운용 ETF’등을 잇달아 내놓으면서 2년만에 17억 달러 이상의 판매실적을 달성했다.

아울러 고객이 안심할 수 있도록 상환 안전성을 강화한 ELS, 사전에 정한 목표수익률 미달 시 수수료를 깎아주는 ‘착한신탁’, 손주에 대한 조부모의 사랑을 표현하는 ‘금지옥엽 신탁’, 반려동물 양육 고객을 위한 ‘펫코노미 신탁’ 등 시장을 선도하는 신탁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금융 소비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함께, 금융권이 공동으로 판매중인 ISA(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 수탁고도 이달 23일 기준으로 2조 1710억원으로 수위를 차지하고 있다.

권이향 기자  kehcl@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