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스마트 기기 활용 유해화학물질 누출 방재훈련
동서발전, 스마트 기기 활용 유해화학물질 누출 방재훈련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8.12.05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E금융경제신문=정순애 기자]한국동서발전은 지난 4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화력본부에서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유해화학물질(암모니아수) 누출 방재훈련과 동절기 대비 화재 취약개소 현장 안전점검활동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암모니아수 누출 대응 훈련에서는 최신 스마트 기기인 CCTV 영상분석 장치, 웨어러블 카메라(바디캠), 디지털 무전기(TRS)를 활용해 암모니아수 자동 검출부터 자위 소방대 출동, 초기대응과 인명구조, 소방서 암모니아수 제독의 과정을 현장과 지휘본부가 실시간으로 공유하면서 비상대응 상태를 점검했다.

또한 동절기 화재 취약시기를 대비하여 지하 케이블실, 연료전지 발전설비 전기실, 계획예방정비공사 현장 등의 화재대비 상태와 소방 설비를 점검하는 등 화재 취약개소에 대한 현장 안전점검도 함께 실시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재난 현장에서 첨단 기술과 장비의 활용은 정확한 현장 상황파악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하는데 유용하다”며 “2019년 상반기까지 3D공간정보 기반의 지능형 통합 재난정보시스템을 구축하여 보다 실질적인 재난훈련을 시행하여 안정적 전력 수급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순애 기자  jsa21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