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최대 연 3.5% '퍼스트 외화 발행어음' 출시
한국투자증권, 최대 연 3.5% '퍼스트 외화 발행어음' 출시
  • 이도희 기자
  • 승인 2018.12.17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년 가입한 모든 고객에 커피 모바일 상품권 증정

[FE금융경제신문=이도희 기자]한국투자증권은 달러(USD) 표시 발행어음인 '퍼스트 외화 발행어음'을 17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퍼스트 외화 발행어음은 초대형IB가 투자자로부터 조달한 외화자금을 외화자산에 운용하고 투자자에게 약정된 금리를 제공하는 외화 금융상품이다. 외화표시RP, 외화채권에 더해 증권회사에서 가입하는 외화표시 투자상품이 추가된다.

초기 상품 라인업은 투자 기간에 따라 수시형(연2.0%), 3개월(연3.1%), 6개월(연3.3%), 1년(연3.5%)으로 구성했다. 한국투자증권은 향후 시장 상황을 고려해 판매규모와 수익률을 탄력적으로 대응해 간다는 방침이다.
 
전태욱 종합금융담당 상무는 "수출입 대금 같은 외화결제가 잦은 법인과 해외투자 및 해외유학 등 개인 투자자의 외화자금 운용 수단으로 활용하면 좋을 것"이라며 "앞으로 외화 관련상품 대비 경쟁력 있는 금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투자증권은 ‘퍼스트 외화 발행어음’ 출시에 맞춰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1년 가입한 모든 고객에게 커피 모바일 상품권을 증정하며, 가입고객 중 추첨을 통해 총 10명에게 최대 1000달러(USD)를 증정한다. 또 홈페이지에서 신청만 하면 최대 80%까지 금액 제한 없이 환전 우대를 적용 받는다.

최소가입 금액은 1000달러(USD)로 한국투자증권 전 영업점을 통해 가입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한국투자증권 홈페이지 참고 또는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이도희 기자  dohee@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