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사회공헌재단, 장애인 이동권 지원 '저상버스' 기증
신협사회공헌재단, 장애인 이동권 지원 '저상버스' 기증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8.12.31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E금융경제신문=권이향 기자]신협사회공헌재단은 지난 28일 대전시청에서 대전시 장애인 및 교통약자의 이동권을 지원하기 위해 2억5000만원 상당의 저상버스를 기증했다.

이날 기증식에는 대전시 허태정 시장과 신협사회공헌재단 김윤식 이사장(신협중앙회장), 대전장애인단체총연합회 황경아 회장,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용순 사무처장 등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해 장애인 저상버스를 시승하는 시간을 가졌다.

신협이 기증한 장애인 저상버스는 대전시가 대전장애인단체총연합회를 통해 운영하고 있는 장애인 이동편의 사업에 지원되어 대전광역시립체육재활원을 중심으로 시내를 순환하며 장애인의 이동권보장과 교통편의를 위해 운영될 예정이다.

김윤식 신협사회공헌재단 이사장은 “대전광역시에 본부를 두고 있는 금융협동조합으로서 대전의 장애인과 교통약자를 지원하게 되어 더욱 의미가 깊다”며 “신협은 앞으로도 장애인을 비롯한 사각지대에 놓인 사회적 약자를 돌보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우리시 장애인과 교통약자를 위해 순환버스를 기증한 신협에 감사의 뜻을 전하여 앞으로도 안전하고 편안한 이동환경이 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협은 지난 4월 10일 부산성의신협이 부산진구 노인장애인복지관에 2억5000만원 상당의 저상버스 1대를 기증한 것을 시작으로 장애인을 비롯한 노인, 임산부 등 교통약자의 이동권 향상을 위한 사업을 추진해왔다.

권이향 기자  kehcl@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