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캐피탈, 농번기 자매결연마을 일손 돕기 나서
NH농협캐피탈, 농번기 자매결연마을 일손 돕기 나서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9.05.24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9년부터 덕촌리와 자매결연…임직원 50여명 사과 적과작업․과수밭 정비 등 실시

[FE금융경제신문=권이향 기자] NH농협캐피탈 이구찬 대표 등 임직원 봉사단이 24일 봄철 농번기를 맞아 충북 단양군 대강면 덕촌리 자매결연 마을을 방문해 농촌 일손돕기에 나섰다.

마을 농가별 지원에 나선 임직원 50여명은 이날 구슬땀을 흘리며 사과 적과작업과 과수밭 주변 정비작업 등을 실시했다. 이구찬 대표는 마을 주민들과 오찬을 겸한 간담회 자리에서 “NH농협캐피탈은 농협금융의 일원으로서, 농가소득에 보탬이 되는 실질적인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 하겠다”며, “도농상생의 가치를 실현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NH농협캐피탈은 지난 2009년부터 덕촌리와 자매결연을 맺고 매년 봄·가을 농번기 일손돕기를 실시하고 있으며, 농한기에는 마을 주요 특산물인 사과 판매 활성화를 위해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직거래장터를 마련하고 있다. 또한 마을회관과 지역 초등학교에도 농민신문과 어린이신문을 지원‧보급하고 있다.

권이향 기자  kehcl@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