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밀레니얼 가족’ 맞춤 서비스 제공
현대카드, ‘밀레니얼 가족’ 맞춤 서비스 제공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9.06.12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의점에서 20% M포인트 결제 혜택…‘현대카드 호텔위크’·‘현대카드 고메위크’도 진행

[FE금융경제신문=권이향 기자] 현대카드가 소비의 새로운 트렌드로 부상 중인 ‘밀레니얼 가족(Millennial Family))’에게 경제적인 소비를 돕기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1980년대 초반에서 2000년대 사이에서 태어난 밀레니얼 세대는 이전 세대에 비해 1~2인 가구 비율이 현저히 높다. 또, 여행이나 레저활동에 적극적이며, 가족 중 누군가가 가사노동을 전담하는 대신 이를 합리적으로 분담하는 경향이 있다.

이에 현대카드는 1인 가구 고객들이 즐겨 찾는 편의점에서 M포인트 결제 혜택을 제공해, CU,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 등 국내 주요 편의점에서 쇼핑 시 구매금액의 20%를 현대카드 M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

‘HMR(가정식 대체식품)’을 비롯해 가정에서 간편하게 여러 음식을 즐길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 혜택도 다양해, 간편식과 반찬 관련 전문 쇼핑몰에서 주문 시 월 1만 원까지 구매금액의 5%를 M포인트로 결제 가능하며, 온라인 해독주스 전문 업체인 ‘콜린스그린’에서는 결제금액의 20%를 M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출장세탁(크린바스켓)과 출장세차(와이퍼)와 같은 가사 서비스와 카셰어링(딜카) 서비스 등에서도 제휴사에 따라 10~50%까지 M포인트 결제 서비스를 활용 가능하다.

한편, 오는 30일까지 진행되는 ‘현대카드 호텔위크’는 서울과 부산에 위치한 최상급 호텔에서의 ‘호텔 스테이’를 40% 할인된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 이어 현대카드는 이번 달 21일부터 27일까지는 서울과 부산을 대표하는 프리미엄 레스토랑을 50% 할인된 가격에 즐길 수 있는 ‘현대카드 고메위크’를 진행할 예정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새로운 핵심 고객군으로 부상하고 있는 밀레니얼 세대와 그 가족들을 위한 서비스와 이벤트가 자연스럽게 늘고 있다”며 “이를 잘 활용하면 가사 부담을 줄이고 자신만의 특별한 추억을 쌓는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권이향 기자  kehcl@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