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그룹 핵심 소프트웨어 기업 LG CNS 매각 검토
LG그룹 핵심 소프트웨어 기업 LG CNS 매각 검토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9.06.25 16:5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감몰아주기 선제대응 시선 나오기도

[FE금융경제신문=정순애 기자] LG그룹이 시스템통합(SI) 계열사 LG CNS 지분 매각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의 일감 몰아주기 규제 강화에 선제적 대응을 위한 것 아니냐는 해석도 나오고 있다.

LG그룹의 핵심 소프트웨어 기업이자 정보기술(IT) 서비스 전문 기업인 LG CNS 지분 매각시 LG 전체의 IT 전기전자 분야 전반의 재편에 어떤 영향을 가져올지에 대해서도 주목되고 있다.

25일 관련업계 등에 따르면 ㈜LG가 보유하고 있는 LG CNS의 지분 85% 중  일부인 35%를 매각하고 JP모건을 매각 주관사로 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LG그룹 측은 사업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LG CNS 매각을 검토 중이며 구체적으로 결정된 사항은 없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LG CNS의 지분 매각에 대해선 일각에서 공정위 일감 몰아주기 규제 강화에 선제적 대응을 위한 것 아니냐는 시선이 나오고 있다.

구광모 회장, LG총수가는 현재 (주)LG 지분 46.6%를 가지고 있지만 LG CNS 지분은 85%를 보유하고 있어 35% 이상을 팔아야 50% 아래로 떨어져 규제 대상에서 벗어날 수 있다.

앞서 지난해 정부가 발표한 공정거래법 전면 개정안에 따라 총수 일가가 지분 20% 이상 보유한 기업에 대해 자회사 지분 50% 이상 보유하고 있으면 일감 몰아주기(사익편취) 규제 대상에 포함되기 때문이다.

35% 지분 매각시 7000억원∼1조원규모에 이를 것으로 업계는 내다보고 있어 이번 지분 매각이 LG 전체 IT 전기전자 분야 전반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도 관심사다.

정순애 기자  jsa21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주 2019-06-25 19:27:39
공시에 한달후 다시 공지한다고 했음.
이런 내용도 써야 신문을 믿을수 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