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 살균제 제조·유통·판매 혐의 재수사 결과 23일 발표 전망
가습기 살균제 제조·유통·판매 혐의 재수사 결과 23일 발표 전망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9.07.22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E금융경제신문=정순애 기자] 인체에 유해한 물질로 만든 가습기 살균제를 제조·유통·판매한 혐의를 받는 업체들에 대한 재수사 결과를 지난해 11월 관련 고발장이 접수된 지 8개월 만인 오는 23일 발표할 전망이다.

22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형사2부(부장검사 권순정)는 가습기 살균제 사망사건에 대한 수사 마무리후 재수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시민단체 가습기살균제참사전국네트워크 등은 SK케미칼과 애경산업이 인체에 유독한 클로로메틸이소티아졸리논(CMIT) 및 메틸이소티아졸리논(MIT)을 가습기살균제 원료로 개발, 제품을 제조·판매했다며 업무상과실·중과실 치사상 등 혐의가 있다며 지난해 11월 SK케미칼, 애경산업, 이마트 전·현직 임원들을 업무상과실치사·상 등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이에 지난 1월 고발인 조사, SK케미칼 등 압수수색 등 수사 본격화한 검찰은 애경산업 전 대표, SK케미칼 부사장 및 전 대표 등을 구속, 재판에 넘기기도 했다.

정순애 기자  jsa21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