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3사 신규출시 단말기 예약가입 절차 개선한다
통신3사 신규출시 단말기 예약가입 절차 개선한다
  • 정순애 기자
  • 승인 2020.02.11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출시 단말 지원금 예고 기준
신분증스캐너 운영기준 의거 신규단말 예약기간 단일화
신규출시 단말기 사전 예약기간 장려금 운영기준 등 포함
“플래그십 단말기 출시 때마다 과열양상 무분별 운영 때문”

[FE금융경제신문=정순애 기자] 통신3사는 신규 출시 단말기 예약가입 절차를 개선하고 나섰다.

이동통신 3사는 지난 10일 이번 갤럭시 S20 공식 출시를 앞두고 이용자 피해예방과 유통망 혼선 및 업무처리 부담 완화를 위한 신규출시 단말기 예약가입절차 개선 방안을 11일 밝혔다.

이들에 따르면 신규출시 단말 지원금 예고 기준, 신분증스캐너 운영기준에 의거한 신규단말 예약기간 단일화, 신규출시 단말기 사전 예약기간 장려금 운영기준 등이 포함됐다.

사전예약 기간을 예고한 지원금은 공식 출시일 전까지 변경 없이 유지하고 출시 당일 확정 공시 시 지원금 변경이 있을 경우 이용자 피해 예방을 위해 상향 조정만 가능하다.

신분증스캐너 운영기준(신규단말 출시 전 1주, 출시 후 2주간 만 예외기간을 적용)에 의거, 신규단말 예약기간을 출시 전 1주일로 단일화한다. 지난해 삼성 갤럭시 노트10은 11일, LG V50S와 아이폰11은 각각 1주일 사전 예약기간을 운영했었다.

신규단말 출시 시점에 불법지원금 지급 유도, 페이백 미지급 등 사기판매가 빈발하는 점을 고려해 유통점에 지급하는 판매 수수료는 사전예약 기간 공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이들은 “플래그십 단말기 출시 때마다 가입자 모집경쟁이 과열양상을 보여 사전예약 절차가 무분별하게 운영됐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순애 기자  jsa21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금융경제신문
  • 서울시 구로구 신도림로11길 9-64 상보빌딩 5층
  • 대표전화 : 02-783-7451
  • 독자제보 및 광고문의 : 02-783-2319
  • 팩스 : 02-783-1239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418
  • 등록일 : 2010-11-18
  • 발행인 : 최윤식
  • 편집인 : 김용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 맹운열
  • 금융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금융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fetimes.co.kr
  • ND소프트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