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A생명, 보험료 할인된 채 보장 … ‘(무) AIA Vitality 베스트핏 보장보험’ 출시
AIA생명, 보험료 할인된 채 보장 … ‘(무) AIA Vitality 베스트핏 보장보험’ 출시
  • 장인성 기자
  • 승인 2020.11.24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망보장과 특약 구성 … AIA 바이탈리티를 통한 질병 예방까지 챙겨주는 보험
32개 상품조합 고객 특성 맞는 설계 … 다이나믹 프라이싱 가입 첫해 보험료 10% 선할인

[FE금융경제신문=장인성 기자] AIA생명이 고객 개개인의 특성 및 삶의 단계를 고려해 설계한 필수 보장 조합 32개를 갖춘 ‘(무)AIA Vitality 베스트핏 보장보험’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무)AIA Vitality 베스트핏 보장보험’은 AIA생명 최초의 모듈형 보험상품으로, 고객이 자신에게 필요한 혜택과 보장 수준에 맞춰 최적의 보장 조합을 선택해 가입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이 상품은 AIA생명이 수개월간 다양한 연령대와 미혼 및 기혼, 외벌이 및 맞벌이 등 다양한 삶의 형태를 살아가고 있는 고객 약 4500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하고 그 결과를 연구한 끝에 탄생했다. 상품 유형, 보험료, 보장에 대한 심도 깊은 연구를 통해 총 32개의 상품 조합을 갖췄다.

‘(무)AIA Vitality 베스트핏 보장보험’의 모든 보장 조합은 사망 보험을 주계약으로 보장하고 치료비와 간병비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다양한 생활자금을 특약으로 보장한다.

예를 들어 ‘(무)재해장해생활비특약M’ 가입 시 재해로 인해 50% 이상 장해상태가 된 경우 5년간 매월 생활자금을 확정 지급한다. 또한, 특약을 통해 일반암과 뇌출혈 또는 급성심근경색증 진단 시 진단급여금과 더불어 최대 5년간 생활자금을 매월 지급해 생활 속 경제적 부담을 낮출 수 있다.

아울러 질병입원과 재해입원특약을 통해 질병 혹은 재해로 인해 상급종합병원의 집중치료실 입원 시 첫날부터 매일 최대 30만 원을 보장하며 수술비와 중증치매간병생활자금도 특약으로 보장한다.

이 상품은 바이탈리티 보험 상품으로서, AIA생명의 혁신적인 헬스 앤 웰니스 플랫폼 ‘AIA 바이탈리티’와 연계됐다. 바이탈리티 보험 상품이 제공하는 가장 혁신적인 서비스는 ‘다이나믹 프라이싱’이다.

월 회비 5500원을 납부하면 건강 활동에 대한 동기부여를 할 수 있도록 보험 가입과 동시에 보험료의 10%를 선 할인 하는 혜택을 제공하며, 가입자 스스로의 건강관리 노력에 따라 최대 20%까지 할인 폭이 늘어날 수 있다.

또 가입자 스스로가 건강 습관을 형성해 사전예방을 할 수 있도록 동기부여 하는 주간 리워드, 등급 리워드, 건강습관 리워드 등 3가지 유형의 혜택도 제공한다. 먼저 가입자의 건강 상태에 맞춰 제시되는 주간 미션 성공 시 SK텔레콤, 스타벅스, 이마트, 교보문고 등에서 사용 가능한 3000원에서 4000원 상당 리워드를 매주 제공한다.

게다가 바이탈리티 등급에 따라 대한항공 항공권(최대 50%), 신라스테이 제주 숙박권(최대 2박), 영화예매권 등의 혜택도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건강습관 형성에 도움을 주는 삼성, 눔(Noom), 사운드짐 등 파트너사의 기기 또는 서비스 할인 혜택도 누릴 수 있다.

‘(무)AIA Vitality 베스트핏 보장보험’은 멤버십 전용 프로그램으로 전환한 AIA 바이탈리티 새 단장에 맞춰 출시됐다. 국내 출시 이래 현재까지 누적 사용자가 160만 명에 달하며 우리나라 1등 헬스 앤 웰니스 모바일 앱으로 자리매김했다.

AIA 바이탈리티는 사람들이 ‘더 건강하게, 더 오랫동안, 더 나은 삶(Healthier, Longer, Better Lives)’을 영위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AIA생명의 소명 아래 더욱 많은 사람들이 건강에 대한 동기부여를 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상품에 대한 더 자세한 사항은 AIA생명 홈페이지 또는 고객서비스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인성 기자  ft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금융경제신문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225 에이스가산포휴 904호
  • 대표전화 : 02-783-7451
  • 독자제보 및 광고문의 : 02-783-2319
  • 팩스 : 02-783-1239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418
  • 등록일 : 2010-11-18
  • 발행인·편집인 : 최윤식
  • 편집국장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경희
  • 금융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금융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fetimes.co.kr
  • ND소프트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