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대표 수신상품 '26주적금' 리뉴얼 ... 우대금리 연 0.30%p 상향
카카오뱅크, 대표 수신상품 '26주적금' 리뉴얼 ... 우대금리 연 0.30%p 상향
  • 정성화 기자
  • 승인 2021.04.19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적금 내 부가서비스에서 단일 상품으로 개편
7주 자동이체 납입시 연 0.20%p 우대금리 제공
26주 자동이체 만기 달성시 연 0.30%p 우대금리 추가 제공 ... 최대 금리 연 1.60%

[금융경제신문=정성화 기자] 카카오뱅크는 '카카오뱅크 26주적금'을 자유적금에서 별도 상품으로 분리하고 금리 혜택을 강화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개편으로 카카오뱅크 애플리케이션(앱) 내 기존 자유적금 내 부가서비스에서 예·적금 상품 화면을 통해 '26주적금' 상품을 바로 가입할 수 있도록 가입 편의성이 개선됐다. 또한 자동이체 기간에 따른 우대금리 혜택도 기존 연 0.20%포인트에서 최대 연 0.50%포인트로 강화했다. 계좌개설 이후 7주간 자동이체를 통해 적금 납입에 성공하면 기본금리 연 1.10%에 연 0.20%포인트의 우대금리가 주어지며, 26주 동안 이어질 경우 연 0.30%포인트를 추가로 제공한다. 26주적금의 최대 금리는 연 1.60%이다. 새로운 우대금리 혜택은 이날 신규가입분부터 적용된다..

2018년 6월 출시된 카카오뱅크의 '26주적금'은 저축의 재미와 만기의 성취감을 통해 저축습관 형성을 돕는 카카오뱅크의 대표 수신 상품이다. 3월말 기준 누적 계좌개설 건수는 790만좌다.

한편, 카카오뱅크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외부 파트너사와 협업을 통해 '26주적금'과 파트너사를 연결하는 '파트너적금'을 선보이기도 했다. 이마트와 합작한 '26주적금 with 이마트'는 약 56만좌, '26주적금 with 마켓컬리'는 약 24만좌가 팔리면서 돌풍을 일으키기도 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고객의 도전과 성공을 응원하기 위해 이번 개편을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 '파트너적금’ 확대 등을 통해 상품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성화 기자  jsh12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금융경제신문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225 에이스가산포휴 904호
  • 대표전화 : 02-783-7451
  • 독자제보 및 광고문의 : 02-783-2319
  • 팩스 : 02-783-1239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418
  • 등록일 : 2010-11-18
  • 발행인·편집인 : 최윤식
  • 편집국장 : 권경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주경
  • 금융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금융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fetimes.co.kr
  • ND소프트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