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들 삼성전자 입사하고 싶어... 연봉, 복지제도 때문
대학생들 삼성전자 입사하고 싶어... 연봉, 복지제도 때문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8.12.26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잡코리아, '100대 대기업 고용브랜드 조사'...취업 희망 1위 삼성전자, 2위 한전 순
삼성전자가 반도체와 휴대폰의 호조 등에 힘입어 2분기 매출 61조원, 영업이익 14조700억원의 좋은 실적을 발표했다. 사진은 삼성전자 본사가 위치한 수원 삼성디지털시티.

[FE금융경제신문=정순애 기자] 연봉수준, 복지제도 등의 이유 때문에 ‘삼성전자’가 대학생들이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에 선정됐다.

잡코리아는 남학생 424명, 여학생 766명 등 전국 4년제 대학 재(휴)학생 총 1190을 대상으로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을 대상으로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조사인 ‘100대 대기업 고용브랜드 조사’를 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6일 밝혔다.

이 결과 남녀 대학생 모두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은 삼성전자(14.1%)가 가장 높았으며 한국전력공사(11.2%), 국민은행(10.8%), CJ제일제당(8.5%), 롯데쇼핑(8.2%), 아시아나항공(7.6%), 호텔롯데(6.0%), 대한항공(5.6%), 삼성디스플레이(5.3%), 이마트(5.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성별로는 남학생의 경우 삼성전자(17.2%)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가장 많았으며 한국전력공사·국민은행(12.3%), 기아자동차(8.5%), 삼성디스플레이(7.1%), SK하이닉스(6.4%), 현대자동차(6.4%) 등의 순으로 답변했다.

여학생의 경우 삼성전자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2.4%로 가장 많았고 CJ제일제당(11.1%), 한국전력공사(10.6%), 롯데쇼핑(10.4%),  국민은행(9.9%), 호텔롯데(8.7%)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이들 기업에 취업하고 싶은 이유는 ‘연봉수준’, ‘복지제도·근무환경’ 때문인 것으로 파악됐다.

‘취업하고 싶은 기업 선택에 영향을 준 요인’으로는 ‘연봉수준’(53.6%)과 복지제도·근무환경’(50.5%)을 꼽은 응답자가 절반 이상이었으며 기업 대표의 이미지(36.6%), 비전(28.5%), 조직문화(25.9%) 기업 평판(13.2%) 제품, 서비스 경험(9.9%) 등이 뒤를 이었다.

정순애 기자  jsa21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