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보험협회, ‘인명안전코드 핸드북’ 발간
화재보험협회, ‘인명안전코드 핸드북’ 발간
  • 장인성 기자
  • 승인 2019.01.0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물용도별 차별화 되는 피난로 등 이론적 배경 상세히 소개해
궁극적 화재에 더욱 안전한 설계해야 … 실효성 있는 안전대책 마련

[FE금융경제신문=장인성 기자] 한국화재보험협회는 인명안전과 손해보험업계의 위험관리 역량 강화를 위해 미국방화협회(NFPA)의“인명안전코드 핸드북”한국어판을 발간했다고 7일 밝혔다.

핸드북은 인명안전코드의 적용에 따른 이론적 배경을 상세히 소개한 것으로, 방화시설, 내장재, 수용품 등에 따른 피난로 구성요소 뿐 아니라 건물의 용도별로 차별화되는 피난로 요구사항을 1137쪽 분량에 수록하고 있다.

구성은 인명안전코드 및 주석과 설명 자료로 이루어졌으며, 코드 요구사항의 상세한 배경 설명, 계산 예, 요구사항의 적용 사례, 유용한 자료의 표 등 750개 이상의 그림과 사진 등을 담고 있다.

화재보험협회 관계자는 “인명안전코드 핸드북은 이용자들로 하여금 코드의 요구사항에 대한 의미와 이해를 높임으로써 궁극적으로 화재에 더욱 안전한 건물과 구조물의 설계, 작동 및 평가가 수행되도록 하였다”며, “이용자의 특성을 고려한 설계가 활성화되어 보다 실효성 있는 인명안전대책이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미국방화협회는 1896년에 설립된 비영리 기관으로, 7,000여명의 세계 각국 방화기술 전문 자원봉사자들로 구성된 약 200여개의 기술위원회를 통해 화재안전 코드를 제·개정 하는 것을 주요 업무로 하고 있다.

화재보험협회는 지난 1995년부터 미국방화협회와 “발간물에 대한 인가 및 배포협약”을 체결하고 정보자료 교환, 인적교류, 기술서적 발간 등을 통해 선진 방재기술을 국내에 보급하고 있다.

장인성 기자  ft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