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2019년 임금협상 타결..."조선 3社 중 가장 먼저 마무리"
삼성重, 2019년 임금협상 타결..."조선 3社 중 가장 먼저 마무리"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9.09.10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본급 1%, 정기승급 1.1% 인상, 일시금 200만원 및 상품권 50만원
정기상여금 600% 중 300% 매월 25%씩 분할
"'수주 목표 달성 · 생산 활동'에 매진하겠다"

[FE금융경제신문=정순애 기자] 삼성중공업이 2019년 임금협상을 최종 타결했다.

지난 해에 이어 조선 3사(社) 중 가장 먼저 마무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10일 삼성중공업에 따르면 삼성중공업 노사는 기본급 1%, 정기승급 1.1% 인상, 임금타결 격려금 등 일시금 200만원 및 상품권 50만원, 정기상여금 600% 중 300%를 매월 25%씩 분할하기로 합의하기로 했다.

협력사 처우개선에도 노력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임직원이 한마음으로 뜻을 모아 임금협상을 마무리했다. 수주 목표 달성과 생산 활동에 적극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순애 기자  jsa2120@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