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노조, 14~16일 매각 반대 파업 돌입
홈플러스 노조, 14~16일 매각 반대 파업 돌입
  • 최원석 기자
  • 승인 2020.08.10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10일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마트산업노동조합 울산본부 기자회견 모습(사진=마트노조)
지난10일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마트산업노동조합 울산본부 기자회견 모습(사진=마트노조)

 

[FE금융경제신문= 최원석 기자] 홈플러스의 매각 대상이 전국 점포로 확산하면서 울산지역 홈플러스 매장 조합원들도 파업에 동참한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마트산업노동조합(이하 마트노조) 울산본부는 10일 울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4일부터 16일까지 울산지역 홈플러스 매장 4곳에서도 조합원이 경고성 파업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마트노조는 "투기자본 MBK는 보이지 않는 구조조정으로 지난 5년간 홈플러스를 거덜냈다"며 "전국의 홈플러스 매장부지를 팔아 임대매장으로 전환시키면서 2조원이 넘는 자금을 이자비용과 배당금으로 가져가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러면서 자연감소인력을 신규채용하지 않아 직원은 4500여명이 감축됐다"며 "부서통합 등으로 퇴사를 부추기는 등 사실상 희망퇴직을 요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마트노조는 "홈플러스 노동자들은 정당한 노동의 대가는 물론이고 폐점매각을 저지하고 스스로의 일터를 지키기 위해 14~16일 파업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파업은 홈플러스 대구점과 안산점, 대전 둔산점이 매각·폐점이 추진되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진 것이 원인이 됐다. 특히 지난달 대전 탄방점 매각 사실이 알려지면서 전국 홈플러스 매장의 노조원들의 반발을 사고 있다.

최원석 기자  cos0214@fe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금융경제신문
  • 서울시 구로구 신도림로11길 9-64 상보빌딩 5층
  • 대표전화 : 02-783-7451
  • 독자제보 및 광고문의 : 02-783-2319
  • 팩스 : 02-783-1239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418
  • 등록일 : 2010-11-18
  • 발행인 : 최윤식
  • 편집인 : 김용오
  • 편집국장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경희
  • 금융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금융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fetimes.co.kr
  • ND소프트
뉴스레터 신청